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수도권뉴스 | 도/시/군청뉴스 | 동영상뉴스 | 퍼스트신문 다시보기
수도권뉴스    |  뉴스  | 수도권뉴스
하남시, 폐기물처리시설 설치부담금 관련 위헌법률심판 제청신청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톡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퍼스트신문 작성일 19-10-15 21:38 댓글 0

퍼스트신문  / 수도권뉴스

하남시는 진행 중인 위례지구 폐기물처리시설 설치부담금 부과처분취소소송에 대해 15일 대법원에 위헌법률심판 제청신청 했다.

위헌법률심판이란 법률이 헌법에 합치하는지 여부를 심판하여, 위반된다고 판단되는 경우에 그 법률의 효력을 상실케 하는 제도이다.

법률이 헌법에 위반되는지 여부가 재판의 전제가 된 경우, 당해 사건을 담당하는 법원이 직권으로 또는 당사자의 신청에 의한 결정으로 헌법재판소에 위헌법률심판을 제청하게 된다.

하남시는 미사 감일 위례지구와 같은 택지개발사업으로 환경기초시설 확충이 요구됨에 따라 국내최초로 지하에 폐기물처리시설(소각시설 및 음식물류 처리시설)과 하수처리시설을 함께 설치한 환경기초시설 ‘하남유니온파크 타워’를 운영하고 있다.

혐오시설로 인식되는 폐기물처리시설을 원활하게 설치하기 위해서는 체육시설 등의 주민편익시설 설치가 필수적이나, 현재 폐촉법 및 법원 판단에 따르면 개발사업자가 부담해야 할 편익시설 설치의무를 지방자치단체의 세금으로 비용을 부담해야 하고, 이는 결과적으로 개발사업과 무관한 주민의 세금으로 주민편익시설까지 설치하도록 하는 결과를 가져온다.

이에 김상호 시장은“현재 하남시는 위례지구 소송이 진행 중인 대법원에 위헌법률심판 제청하여 폐촉법의 위헌 여부를 신청하게 되었다”며,“현행 폐촉법이 택지개발사업으로 이익을 얻는 개발사업자가 당연히 부담해야 할 부분까지 개발사업과 무관한 지자체의 세금으로 비용을 부담하는 것은 헌법상 평등원칙, 과잉금지원칙 등을 위반하여 위헌이라”고 적극 주장했다.

또한,“현행 폐촉법은 폐기물처리시설의 (지하)설치범위에 대해 시행령에 포괄적으로 위임하고 있고, 해당 규정만으로는 설치비용의 산정방법, 산정범위 등을 구체적으로 예측할 수 없어 헌법상 포괄위임금지원칙에 위반되어 입법 미비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판단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9월 27일과 10월 11일에 2차례 특별위원회를 갖고 위헌법률심판 제청신청, 국토부?환경부 등 관계기관 방문건의 및 국회 포럼 개최 참석 등 공동대응방안을 논의했으며, 향후 하남시 주도하에 중앙중부에 적극적으로 문제를 제기하고 법령개정 건의 등 공동대응을 이어갈 예정이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의 최신글
  남양주시, 미국 시장 진출 첫발
  의정부시, 100년 먹거리 완성 첫 발걸음 복…
  수원시, 무궁화원 ‘나라꽃 무궁화 명소’ 선정
  김포시, 2019 김포평화포럼 개최 한강하구의…
  퍼스트-178,179호
  양주시,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행정안전부 ‘중앙…
  남양주시, 조광한시장 다산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
  퍼스트-176,177호
  안성시, 태산 산수화아파트 인접 경부고속도로 …
  하남시, 폐기물처리시설 설치부담금 관련 위헌법…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대표 발행인 : 김양호 | 편집국장 : 김영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형 | TEL : 070-8716-6885
    주소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A동105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19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