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수도권뉴스 | 도/시/군청뉴스 | 동영상뉴스 | 퍼스트신문 다시보기
수도권뉴스    |  뉴스  | 수도권뉴스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당진항 포승지구 매립지는 경기도 평택시 땅이다”  
경기도 31개 시장군수들 모여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매립지' 평택시로 귀속 결정 촉구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퍼스트신문 작성일 19-06-17 19:32 댓글 0

퍼스트신문  / 수도권뉴스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는 평택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매립지에 대해 조속히 경기도 평택시로 귀속 결정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경기도 31개 시장군수는 10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회의를 개최하고 평택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 매립지에 대해 헌법재판소와 대법원에서 조속히 합리적인 결정을 촉구하는 공동결의문을 채택했다.


시장군수협의회는 결의문에서 개발당초인 기본계획부터 평택시 포승지구에 포함하여 항만개발이 됐고 평택시에서 모든 기반시설이 제공됨은 물론 평택시민들의 삶의 터전인 갯벌을 매립한 지역으로 제3자 입장에서 바라봐도 당연히 평택시 관할은 부인할 수 없는 명백한 사실임을 천명했다.


헌법재판소는 2004년도 평택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 매립지에 대한  경계를 결정하는 법률이 존재하지 않은 사항에서 관습법적 해상경계선을 들어 서부두 외항 제방을 결정했고 해상경계선을 기준으로 할 경우 관할권이 평택, 아산, 당진군 3개 시 군으로 불합리하게 나눠져 해상경계선으로 결정 한 것에 대한 모순을 지적하면서 법률 개정의 필요성을 제시한 바 있다.


이에 정부는 전국 11개 시 도 75개 시 군 구에 걸쳐있는 해상경계 관련 분쟁을 근본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2009년 4월 지방자치법을 개정하여 공유수면 매립 토지에 대한 기준과 원칙 및 절차에 대한 지방자치법을 개정했다.


또한, 평택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매립지에 대해서 지리적 연접관계, 주민의 편의성, 국토의 효율적인 이용, 행정의 효율성 및 경계구분의 명확성과 용이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2015년 5월 지방자치법에 따라 평택 당진항 포승지구 공유수면매립지 962,350.5㎡ 중 679,589.8㎡는 평택시로 282,760.7㎡는 당진시로 결정했다.


그러나 충청남도(아산 당진)는 법에 의해 결정된 사항에 불복하여 2015년 5월과 6월에 대법원과 헌법재판소에 각각 소송을 제기한 상태에서 현재도 진행되고 있다.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는 “헌법재판소 및 대법원은 지방자치법에 의거 행정안전부가 결정한 원안대로 결정하는 것만이 법을 존중하는 사회로 가는 것이다”며 “경기도 평택시로 조속히 귀속 결정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장희옥 기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의 최신글
  포천시, 중국 화이베이시 폭넓고 실리적인 교류…
  김포시 지역화폐‘김포페이’발행액 100억 돌파
  연천군, 세계캠핑체험존 9월 1일 개장
  가평군, 위기에 빠진 전통시장 살린다
  퍼스트-168,169호
  의정부시, 제1회 성별영향평가위원회 개최
  용인시, 백군기 시장 美자매도시 플러튼 방문 …
  은수미 성남시장, 생활 속 녹지공간 확보 나선…
  퍼스트-166,167호
  가평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한다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대표 발행인 : 김양호 | 편집국장 : 김영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형 | TEL : 070-8716-6885
    주소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A동105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19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